상세 컨텐츠

본문 제목

ADHD (주의력 결핍 과잉행동 장애), 한방으로 치료할 수 있나요?

아이면역/아이면역~ 궁금해요

by 좋은면역 아이누리 2013. 4. 6. 21:34

본문

11살 남자아아인데, ADHD 치료를 해도 심해져요



11살인 남자아이의 엄마예요. ADHD 증상으로 작년에 6개월 간 소아정신과에서 치료를 받고 약물도 복용했었어요. 검사에서 증상이 심하지 않다고 해서 걱정을 안하고 있었는데 점점 아이가 안 좋아지는 것 같아요. 한의원에서 ADHD를 치료하고 있다면 어떻게 치료하는지, 한약으로도 치유가 가능한지 알려주세요. 



@Life Mental Health


ADHD는 부모 잘못으로 생기는 게 아니에요. 불안해 말고 인내심을 갖고 치료해 주세요 



아이가 짜증을 잘 내고 예민할 때, 그리고 또래보다 산만해 보일 때 행동적인 문제로 걱정하는 부모님들이 많습니다. ADHD는 단순히 산만하다고 진단하는 질병이 아니리기 때문에, 혹시아이가 비슷한 증상으로 고민하는 부모님이라면 일반적인 ADHD의 증상을 확인해보고 정확한 진단을 위해 내원 후에 자세히 상담과 검사를  받는 것이 좋겠습니다.


1. 주의력결핍 및 과잉행동장애의 증상 

 

주의력 결핍 과잉행동 증후군은 음식이나 알레르기, 비타민 등의 영양 부족에 의해 생기거나 TV를 많이 보거나 게임 때문에 생기는 것이 아니예요. 이 증후군은 뇌에서 분비되는 화학물질에 이상이 있을 때 생기는데요, 유전적인 문제가 되기도 합니다. 화학물질이 충분하지 못하면, 뇌에서 행동의 통합을 담당하는 부분에 이상이 생길 수도 있어요. 주의력결핍 및 과잉행동장애는 부모의 잘못이 아니지만 가정생활이나 단체생활에 있어서 안정되지 못하다면 증상을 악화시킬 수 있어요.  


   과잉행동의 임상 증상

1. 손발을 가만히 두지 못하고 안절부절 못하는 상태가 지속된다.

2. 잠시라도 한 곳에 앉아 있지 못하고 의자에 앉아서도 몸을 움직인다.

3. 부적절한 상황에서 지나치게 뛰어다니거나 기어오르려는 행동을 보인다.

4. 지나치게 말을 많이 하고 조용히 여가활동에 참여하지 못한다.

5. 항상 끊임없이 활동한다.

6. 자신의 차례를 기다리지 못하고 자꾸 새치기를 하려고 하고 다른 아이들을 방해한다.


  주의력 결핍의 임상 증상

1. 세부적인 면에 주의를 기울이지 못하고 조심성 없는 실수를 저지른다.

2. 부모나 선생님의 말씀을 귀담아 듣지 않고 주의를 지속하는 데 어려움이 있다.

3. 다른 사람이 말을 할 때 경청하지 않는 것으로 보인다.

4. 일상적인 활동을 잘 잊어버리고 물건들을 잃어버린다.

5. 주의집중을 하지 못하고 외부의 자극에 의해 쉽게 산만해진다.

6. 지속적인 노력을 요구하는 과제에 참여하는 것을 싫어하고 저항하려 한다.


2. 주의력 결립 과잉행동장애 가정 생활법 


1. 아이가 집에서 하루 시간 계획을 세울 수 있도록 유도합니다. 

2. 가정에서 지켜야 할 행동 규칙을 정해 그 규칙을 지켰을 때와 어겼을 때 생길 수 있는 일에 대해 자세히 설명해줍니다.

3. 아이에게 긍정적인 언어로 원하는 것을 말하고, 부모가 원하는 것만을 말하는 것이 아니라 아이의 이야기도 들어주세요. 

4. 부모가 원하는 것이 있다면 아이의 눈을 똑바로 보고 명확하게 말하세요. 그리고 다시 아이에게 들은 내용을 말하도록 하여 바로 이해했는지를 확인합니다.

5. 아이가 지시사항이나 요청사항 등을 하지 않았을 때 계속 지시하기보다는 차분하게 주의를 해 줍니다. 주의를 했지만 그것이 효과적이지 못하다면 약속했던 벌을 주고 지시사항을 이행했을 때 일정한 상을 줍니다. 아이가 행동하는 데 벌을 주거나 칭찬을 하는 데에 있어서 일관성을 잃지 않도록 신경써야 합니다.

6. 숙제를 할 때는 숙제하는 장소를 정하고 그 곳에서 하도록 합니다. 다른 외부자극은 아이가 산만하게 되는 원인이 됩니다. 숙제를 할 때에도 틈틈히 휴식을 취하도록 합니다.

7. 아이가 숙제나 공부를 열심히 하려고 할 때 보상을 해 주도록 해요. 그리고 성적이 향상되었다면 이에 대해서도 보상을 해 주세요. 


3. ADHD는 나이가 들면서 호전되는 경향이 있어요.  


주의력 결핍 및 과잉행동은 모든 아이가 완치되지는 않는다고 알려져 있습니다. 하지만 나이가 들면서 대체적으로 증상이 호전되는 경향이 있어요. 환아의 절반은 주의가 산만하고 기분변화가 크게 일어나고 어떤 일을 수행하는 데에도 실패할 경우도 있는데요, 부모가 사랑으로 아이를 대하고 전문가와 함께 해결해 나간다면 적응을 도와줄 수 있어요.  


ADHD의 경우 한방에서는 한약치료와 침치료를 통해 전반적인 상태가 좋아질 수 있도록 도와줍니다. 한방 전문의와 정확한 상담 후 치료를 받기를 권합니다. 


일산점 권선근원장님께서 답변해주셨어요.  -



관련글 더보기

댓글 영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