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처났을 때의 치료와 넘어지지 않게 예방하는 방법

유독 잘 넘어져서 무릎이 까지고 멍이들고 팔꿈치, 손바닥까지 까질 때 있죠? 넘어지는 것은 자연스럽게 커가는 과정이라고 생각할 수 있지만 어렸을 때 다쳤던 것이 흉터가 될 수도 있고 간단한 타박상이 아니라 위험한 상태가 될 수도 있어요. 상처가 났을 때의 대처방법이 맞는지 확인하고 흉터없는 매끈한 피부를 위해 엄마 아빠가 도와주어요.


상처가 났다면 먼저 흐르는 물에 깨끗이 씻어요.


무릎이나 팔에 상처가 났거나 피가 난다면 우선 상처 부위를 흐르는 물에 깨끗이 씻어 흙이나 오염물질을 없애도록 해요. 흙이나 먼지 속에 있는 오염물질이 상처에 들어가면 병균에 감염될 수가 있어요. 오염물질을 제거한 후 상처부위가 덧나지 않도록 재생연고나 항생제 연고를 바르세요. 


@joey.parsons


큰 상처가 아니라면 몇 분 있으면 상처가 멈추겠지만 상처가 커서 피가 계속 난다면 손수건이나 가제수건으로 상처부위를 10분 정도 눌러서 지혈을 합니다. 상처에서 나온 피가 멎으려면 혈액 응고에 시간이 걸리기 때문이에요. 10분이  지난 후에도 지혈이 되지 않는다면 상처부위를 누른 상태에서 병원으로 가세요.


상처를 씻어내고 습윤 드레싱을 붙이는 것도 흉터를 줄일 수 있는 방법이에요. 상처를 씻고나서 습윤드레싱을 상처보다 2cm 정도 여유를 두고 자른 후에 붙이면 진물이 흡수되면서 표면이 하얗게 올라와요. 하얗게 올라온다고 해서 습윤드레싱을 바로 가는 것이 아니라 붙인 드레싱에서 진물이 빠져 나온다면 새 것으로 바꿔줍니다. 


난히 잘 넘어지는 아이라면 미끄럼 방지 양말이나 신발을 신겨요.


펀앤쇼핑


뛰어다니기를 좋아하거나 돌아다니는 것을 좋아하는 아이라면 조금만 돌아다녀도 넘어지기 일쑤예요. 활발해서도 그렇지만 운동 발달이 늦은 아이도 넘어지기 쉬워요. 잘 뛰어다니는 아이라면 미끄럼방지 양말이나 신발을 신기도록 해요. 


원트


미끄러지기 쉬운 욕실에는 타일용 미끄럼방지 스티커를 붙이도록 해요. 미끄러지기 쉬운 욕실 바닥과 욕탕을 이용하고 나서 손으로 짚는 곳에 붙여도 좋아요. 실내에는 미끄러방지 매트를 깔아 실내에서 넘어지는 것을 줄일 수 있어요. 


몸 상태가 좋지 않으면 집중력이 떨어지고 넘어지기 쉬워요.


잠을 잘 못 자서 집중력이 떨어질 때가 있죠? 아이도 마찬가지예요. 몸 상태가 좋지 않아 잠을 잘 못 잤다거나 영양이 부족해서 기력이 떨어져있을 때 잘 넘어져요. 유독 잘 넘어진다면 먼저 생활을 점검하고 활발히 뛰어다닌다면 밤에 충분히 수면을 취하도록 합니다.


걸음걸이가 바르지 않다면 바로 잡아주도록 해요.


신발을 질질 끌고 다니거나 팔자걸음으로 걷는 아이들이 있죠? 그리고 까치발로 걷는 등 재미로 잘못된 걷기를 하고 있다면 몸에 배기전에 바꾸도록 합니다. 안짱걸음이나 팔자걸음 등 잘못된 걸음은 다리모양이 미워질 수 있고 허리디스크와 퇴행성 관절염의 원인이 됩니다. 잘못된 습관이 굳어지면 더욱 고치기 힘들어지니까요^^ 발을11자로 두고 걷는 일자걸음은 혈액순환을 원활하게 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