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피 자주나는 아이, 원인과 지혈법 알아보기

점점 추워지는 날씨에, 공기도 한층 건조해지고 있습니다. 이럴 때일수록 비염이나 호흡기 질환이 있는 아이들은 건강에 각별히 신경써야 하는데요. 이와 함께 건조한 날씨 때문에 아이들에게 더욱 자주 일어나는 현상이 있습니다. 바로 잦은 코피인데요. 오늘은 코피 흘리는 아이, 그 자세한 원인과 지혈법에 대해 함께 알아보겠습니다.

평소 코가 예민한 아이들은 건조한 날씨가 되면 평소보다 코에 손이 더욱 자주 가게 됩니다. 감기, 비염, 축농증 등 여러가지 증상이 있겠지만, 코가 답답해서 무의식중에 건드리게 되며 이 때문에 출혈이 잦아진다는 것은 모든 아이들에게 동일하게 일어나는 현상이예요. 코피를 쏟는 횟수가 잦아지다 보면 약해진 콧속 점막이 작은 자극에도 피를 흘리게 되기 때문에 원인을 제대로 찾아내어 근본적인 치료를 하는 것이 매우 중요하답니다.

   아이들이 코피를 흘리는 원인, 무엇일까?


코피나는 아이


1. 코에 심한 자극이 갔을 때
아이들의 코피에는 여러 원인이 있지만 가장 흔한 것은 역시 물리적인 자극입니다. 아이들의 코는 어른들보다 약하기 때문에, 작은 자극에도 쉽게 출혈이 일어나는데요. 코를 후비는 버릇이 있거나 몸을 움직이다가 어딘가에 부딪혔을 때 그 상처로 인해 혈관벽이 쉽게 손상되어 코피가 날 수 있어요.

2. 공기가 건조한 경우
요즘같은 때에 자주 찾아볼 수 있는 원인이죠. 가을, 겨울철에 공기가 건조해지면 자연스레 콧속도 마르게 되는데요. 이럴 때 코가 헐거나 점막이 부어서 코피가 날 수 있습니다. 또한 점막이 부어있는 상태에서 답답함을 느끼는 아이들이 코를 무의식중에 자꾸 건드리게 되는 것 역시 주의해야 하죠.

3. 몸에 열이 많은 아이의 경우
아이가 몸에 열이 많은 체질이거나 감기 등으로 인해 열이 심해지면 혈관이 팽창되어 코피가 날 수 있습니다.


   올바른 코피 지혈방법

아이가 코피 흘리는 것을 발견했다면, 우선 침착한 모습으로 대처해야 합니다. 부모님이 당황하는 모습을 본 아이가 더욱 불안해 할 수 있기 때문이예요. 그 후에는 먼저 아이의 옷을 느슨하게 해주어 호흡을 편하게 만들어준 뒤, 머리를 앞으로 숙여 주세요. 이렇게 해서 아이가 안정을 취하도록 한 후, 아이의 코를 엄지와 검지로 꼭 잡은 뒤 입으로 숨을 쉬도록 유도해 주세요. 또한 입 속에 피가 넘어왔을 경우, 삼키지 않도록 해야 구토를 예방할 수 있으니, 꼭 뱉어내도록 해주세요. 자는 사이에 코피를 흘리는 아이의 경우 누워있는 상태에서 코피가 나면 위험하므로 즉시 지혈을 하면서 일으켜 세워 주도록 합니다.


   코피 예방을 위한 생활관리법


아기 코피


코피를 예방하려면 적정한 습도를 유지하는 것이 무엇보다도 중요합니다. 평소에 물을 자주 마시도록 지도해주고, 그래도 건조함을 느끼는 아이에게는 식염수나 스프레이를 뿌려 주는 것도 좋은 방법이예요. 또한 자는 사이에 나는 코피가 걱정이라면, 깨끗이 빤 젖은 수건이나 빨래를 머리맡에 널어 가습을 하는 것도 추천합니다. 하지만 무엇보다도 중요한 것은 코에 물리적인 자극을 주지 않는 것인데요. 코를 풀 때에는 미용티슈나 물을 이용해 가볍게 풀어주도록 하고, 코를 후비는 습관은 되도록 빨리 고치도록 지도해 주세요. 피로감과 스트레스를 느끼는 것 역시 잦은 코피의 원인이 될 수 있으니 체력관리와 함께 규칙적인 생활습관에 신경을 써 주시는 것 역시 중요하답니다.

점점 추워지는 날씨에 염려되는 우리아이 건강, 아이누리와 함께 꼼꼼히 챙겨주세요~ 혹시나 아기 코피에 대한 치료방법이나 기타 건강관련 궁금한 점이 있다면 온라인상담(→바로가기)에서 무엇이든 물어보세요 ^^